'저는 그들의 땅을 지키기 위하여 싸웠던 인디안들의 이야기를 기억합니다. 백인들이 그들의 신성한 숲에 도로를 만들기 위하여 나무들을 잘랐습니다. 매일밤 인디안들이 나가서 백인들이 만든 그 길을 해체하면 그 다음 날 백인들이 와서 도로를 다시 짓곤 했습니다. 한동안 그 것이 반복되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숲에서 가장 큰 나무가 백인들이 일할 동안 그들 머리 위로 떨어져 말과 마차들을 파괴하고 그들 중 몇몇을 죽였습니다. 그러자 백인들은 떠났고 결코 다시 오지 않았습니다….' (브루스 개그논)





EMERGENCY IN GANGJEONG ON SEPT. 2! (See the below blog)

URGENT PLEA: DEAR FRIENDS of JEJU ISLAND, ISLAND OF WORLD PEACE (Click!)

Please check HERE(Click) for continuous updates of emergency in
Gangjeong, Jeju Island since Aug. 24, 2011 and site links on the struggle against Jeju naval base construction !

8월 24일 및 이후 제주도 강정 마을 긴급 관련, 계속되는 영문 업데이트 및 국문 사이트, 링크들은 여기(클릭)를 보세요!

RELEASE Kang Dong-Kyun(Gangjeong village mayor, 54), Kim Jong-Hwan(villager, 54), and Kim Dong-Won(photographer, 25)! (Facebook: Click HERE)

강정 마을회 까페 사이트(클릭) 강정 마을회 웹사이트(클릭)


Friday, July 2, 2010

Text Fwd: [KAPM Commentary] Restraint Warrant Turned Down [Except for Han], Proving that the Investigation was unreasonable

* Image source: KAPM

‘Han Choong-Mok, Co-representative of the KAPM, forcefully taken away by the NIS and police in the dawn of June 29, 2010’

'Stop the Oppression against the KAPM, for the turn-over of the election defeat!'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Below is the arbitrary translation of the link

Korean Alliance of Progressive Movements (KAPM)
[논평] 무리한 수사였음이 입증된 구속영장 기각
[KAPM Commentary] Restraint Warrant Turned Down [Except for Han], Proving that the Investigation was unreasonable
10-07-02
July 2, 2010

사법부조차 이번 국정원의 무리한 수사를 차마 봐주기 민망했던 모양이다.
6월 29일 자행된 국정원의 강제연행으로 구금당했던 한국진보연대 한충목 공동대표, 정대연 전 집행위원장, 최영옥 자주통일위원회 부위원장에 대한 영장실질심사에서 정대연 위원장과 최영옥 부위원장의 영장이 기각되었다.

It seems even the judiciary felt embarrassed to accept the unreasonable investigation by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In the substantial review of the warrant against Han Choong-Mok, co-representative of the KAPM, Jung Dae-Yeon, former Executive Chairman, and Choi Young-Ok, Vice-Chairman of the Self-Reliance Unification Committee, who have been detained for the forceful arrest by th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on June 29, the warrants against Jung Dae-Yeon, former Executive Chairman, and Choi Young-Ok, Vice-Chairman of the Self-Reliance Unification Committee were turned down.

세 명 중 두 명의 영장이 기각된 것은 이번 수사가 무리한 것이었음을 명백히 입증한 것이라 하겠다. 국정원과 검찰은 국면전환용 끼어맞추기 수사를 즉각 중단할 것을 촉구한다.

The thing that the warrants against the two were turned down clearly proves that the investigation this time was unreasonable. We demand the NIS and the Prosecutors to immediately stop the framed investigation that is for the turn over of the political deadlock.

또한 우리는 한충목 대표의 영장이 발부된 것을 안타깝게 생각하며 5년이 넘은 사건, 통일부에 허가를 받고 북측 인사와 접촉한 사안을 가지고 국가보안법 혐의를 걸고드는 검찰의 무리한 수사에 대해 이후 법정에서 조목조목 무죄임을 밝혀 나갈 것이다.

We, feeling sorry that the warrant against Han-Choong-Mok , co-representative of the KAPM, was subpoenaed, will reveal his no-guilty, item by item in the court henceforth , on the prosecutors’ unreasonable investigation who charges him under the National Security Law, for the reason that he contacted the North Korean personnel, which had been permitted by the Ministry of Unification then, five years ago.

마지막으로, 이명박 정권은 치졸한 정치 보복극으로 잃는 것은 신뢰 뿐이고, 얻는 것은 조롱 뿐이며, 다가오는 것은 레임덕 뿐이라는 것을 명심해야 할 것이다.

Finally, the Lee Myung-Bak government should remind that it is trust that it would lose for the crude political retaliation play, that it is only the ridicule that it would get and that it is only its lame duck that would approach to it.


2010년 7월1일
July 1, 2010

한국진보연대
Korean Alliance of Progressive Movements (KAPM)

No comments:

Post a Comment